2024.07.19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7℃
  • 구름많음강릉 28.2℃
  • 서울 24.3℃
  • 대전 24.2℃
  • 흐림대구 26.5℃
  • 울산 26.4℃
  • 광주 23.4℃
  • 부산 24.8℃
  • 흐림고창 23.3℃
  • 구름많음제주 27.2℃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7.8℃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코로나로 인한 건강 염려증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삶에 큰 영향을 받게 되었다. 표면적으로는 수능이 미뤄졌고 공채가 나오지 않으며 직장에서 해고되는 인원이 늘었다. 이러한 표면적인 문제 때문인 건지 아니면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외부활동을 못해서 인건지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로 인한 우울증 즉 ‘코로나 블루’에 시달리고 있다. 코로나 블루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외부활동이 중단되어 생긴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뜻하며 코로나와 우울(blue)의 합성어이다. 현재 코로나 블루 때문에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사람들이 늘어날 정도로 이는 심각한 문제이다. 코로나 블루의 증상으로는 여느 우울증과 같이 우울감과 무력감이 있는데 이 외에도 건강염려증도 코로나 블루의 증상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건강염려증은 사소한 신체적 증세 또는 감각을 심각하게 해석하여 스스로 심각한 병에 걸려 있다고 확신하고 이에 몰두해 있는 상태를 뜻한다. 현재 코로나로 인해 건강염려증 증상을 보이는 사람들이 늘었다고 한다. 당장 네이버 지식인에 코로나를 검색 해봐도 “저 기침이 자꾸 나오는데 코로나일까요?”, “저 가슴이 답답한데 코로나일까요?” 등과 같은 질문들이 몇 대거 나온다.

 

그렇다면 코로나 시국에 사람들은 왜 이렇게 건강에 대해 지나치게 염려하는 것일까? 이는 아마 코로나라는 질병이 가진 위험성 때문일 것이다. 현재까지 코로나19는 백신과 치료제가 나와 있지 않은 상태이고 사망확률도 있다. 운이 좋게 코로나19가 완치된다고 해도 후유증과 합병증은 계속된다. 한번 걸리게 되면 인체에 크게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이 질병에 대한 위험성을 인지하고 있고 이에 대해 두려움을 느끼고 있다. 그리고 이 두려움이 건강염려증으로 이어지는 것이다.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많은 전문가들은 긍정적인 생각을 하고 취미활동을 즐기라고 하지만 사실 이건 이론뿐이라고 생각한다. 현실적으로 생각하면 현재 코로나 대유행으로 많은 사람들이 겁에 질려있는 상태이다. 사람들과 교류하지도 못하고 매일 마스크를 쓰고 밖에 나가야 하는 상황에서 무턱대고 긍정적인 생각을 하라는 것은 도움이 될 수가 없다. 코로나로 인한 건강염려증은 코로나가 종식될 때까지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그러니 처음부터 밖에 나갈 때 꼭 마스크를 챙겨 사전에 코로나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고 코로나 증상이 의심되면 바로 선별진료소에 가서 진단을 받아보라. 아예 코로나가 걸릴 상황을 만들지 않고 정확한 진단결과가 있으면 조금은 안심이 될 것이다.

프로필 사진
안소현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외국어대학교 영어통번역학부에 재학중인 안소현입니다. 항상 진실만을 추구하는 성실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