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일)

  • 흐림동두천 16.3℃
  • 흐림강릉 15.1℃
  • 흐림서울 18.5℃
  • 대전 15.9℃
  • 대구 16.7℃
  • 울산 17.4℃
  • 광주 17.1℃
  • 부산 17.5℃
  • 흐림고창 16.5℃
  • 제주 21.4℃
  • 흐림강화 16.5℃
  • 흐림보은 15.1℃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학교생활 하면서 누릴수 있을만큼 누려라
대학교 3학년 나름적지 않은 시간동안학교를 다녔고 그 시간동안많은 동기들과 후배들도 생겼다. 대학생 만이 할 수 있는 경험들도 경험해 봤다. 다만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면 일찍이 학교생활에대한 꿀 정보를 알지 못했다는 것. 1,2 학년때 시간표 대로만대학생활을 했다는 것이내 대학생활의 가장 큰 아쉬움이다.그래서 일까 대학교에 입학한 동생들이나 후배들이 나에게 조언을 구하면 나는 시간표대로만 움직이지 말라고 말한다. 대학은 학문을 배우는 공간이지만 정말'학문' 만 공부한다면 고등학교와 다를게 없다. 전공 공부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활동으로 인해 얻어가는 배움이 있어야 좀더 생기있는 대학생활과 유연한 사고를 가진 사람이 될 수 있다. 만약 대학교에 들어온 신입생 이라면가장먼저 나에게 맞는 동아리 활동을 해보는 것을 추천하고 싶다. 꼭 학교에서 하는 동아리나 학과 동아리가아니더라도 사회에서 하는 동아리들도 좋다. 내가 그동안 해보고 싶었지만 하지 못했던 분야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었던 문제들을 해결하고 함께 고민해 보는 동아리들을 하다보면내 주장이나 생각도 생기게 되고나와 같은 분야에 대해 관심있어 하는 사람들과 자연스럽게친해지게 된다. 두번째로는 학교 홈폐이


유튜브 속 가짜뉴스, 어떻게 구분할 수 있을까?
콘텐츠의 다양성과 그것을 생산하는 것에 대한 접근이 쉬워지면서 점점 다양한 영상물들이 우리 사회의 상당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스마트폰의 보급 또한 날이 갈수록 오르는 추세에서 유튜브와 같은 영상을 다루는 플랫폼들의 영향력은 더욱 거대해졌다. 물론 유튜브는 누구나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시작에 대한 큰 어려움 없이 도전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대표적인 플랫폼이지만, 그 이면에는 가짜뉴스들의 규제가 제대로 마련되어 있지 않다는 위태로운 단점 또한 존재한다. 쏟아지는 정보들의 세계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는 과연 이러한 가짜뉴스를 어떻게 구분해야 하며 어떤 시각으로 이러한 현상들을 바라보아야 할까? 1. 가짜뉴스의 공통점을 파악하자 먼저 우리는지금도 빈번하게 생산되고 있는가짜뉴스들의 공통점을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첫번째는 뉴스의 내용이 대체로 부정적이라는 것이다. 두번째로는 특정 인종에 대해 아주 차별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는 것이고, 마지막은 정치적 이슈에 대해 특정된 정치색을 가진 여론을 몰이하기 위한 뉴스라는 것이다. 이는 페이스북과 유튜브 모두에 해당되는 가짜뉴스의 핵심으로 컨텐츠의 생산자와 소비자 사이의 경계가 허물어진 현대 사회에서한 사회의 구

학교생활 하면서 누릴수 있을만큼 누려라
대학교 3학년 나름적지 않은 시간동안학교를 다녔고 그 시간동안많은 동기들과 후배들도 생겼다. 대학생 만이 할 수 있는 경험들도 경험해 봤다. 다만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면 일찍이 학교생활에대한 꿀 정보를 알지 못했다는 것. 1,2 학년때 시간표 대로만대학생활을 했다는 것이내 대학생활의 가장 큰 아쉬움이다.그래서 일까 대학교에 입학한 동생들이나 후배들이 나에게 조언을 구하면 나는 시간표대로만 움직이지 말라고 말한다. 대학은 학문을 배우는 공간이지만 정말'학문' 만 공부한다면 고등학교와 다를게 없다. 전공 공부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활동으로 인해 얻어가는 배움이 있어야 좀더 생기있는 대학생활과 유연한 사고를 가진 사람이 될 수 있다. 만약 대학교에 들어온 신입생 이라면가장먼저 나에게 맞는 동아리 활동을 해보는 것을 추천하고 싶다. 꼭 학교에서 하는 동아리나 학과 동아리가아니더라도 사회에서 하는 동아리들도 좋다. 내가 그동안 해보고 싶었지만 하지 못했던 분야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었던 문제들을 해결하고 함께 고민해 보는 동아리들을 하다보면내 주장이나 생각도 생기게 되고나와 같은 분야에 대해 관심있어 하는 사람들과 자연스럽게친해지게 된다. 두번째로는 학교 홈폐이

유튜브 속 가짜뉴스, 어떻게 구분할 수 있을까?
콘텐츠의 다양성과 그것을 생산하는 것에 대한 접근이 쉬워지면서 점점 다양한 영상물들이 우리 사회의 상당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스마트폰의 보급 또한 날이 갈수록 오르는 추세에서 유튜브와 같은 영상을 다루는 플랫폼들의 영향력은 더욱 거대해졌다. 물론 유튜브는 누구나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시작에 대한 큰 어려움 없이 도전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대표적인 플랫폼이지만, 그 이면에는 가짜뉴스들의 규제가 제대로 마련되어 있지 않다는 위태로운 단점 또한 존재한다. 쏟아지는 정보들의 세계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는 과연 이러한 가짜뉴스를 어떻게 구분해야 하며 어떤 시각으로 이러한 현상들을 바라보아야 할까? 1. 가짜뉴스의 공통점을 파악하자 먼저 우리는지금도 빈번하게 생산되고 있는가짜뉴스들의 공통점을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첫번째는 뉴스의 내용이 대체로 부정적이라는 것이다. 두번째로는 특정 인종에 대해 아주 차별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는 것이고, 마지막은 정치적 이슈에 대해 특정된 정치색을 가진 여론을 몰이하기 위한 뉴스라는 것이다. 이는 페이스북과 유튜브 모두에 해당되는 가짜뉴스의 핵심으로 컨텐츠의 생산자와 소비자 사이의 경계가 허물어진 현대 사회에서한 사회의 구

학교생활 하면서 누릴수 있을만큼 누려라
대학교 3학년 나름적지 않은 시간동안학교를 다녔고 그 시간동안많은 동기들과 후배들도 생겼다. 대학생 만이 할 수 있는 경험들도 경험해 봤다. 다만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면 일찍이 학교생활에대한 꿀 정보를 알지 못했다는 것. 1,2 학년때 시간표 대로만대학생활을 했다는 것이내 대학생활의 가장 큰 아쉬움이다.그래서 일까 대학교에 입학한 동생들이나 후배들이 나에게 조언을 구하면 나는 시간표대로만 움직이지 말라고 말한다. 대학은 학문을 배우는 공간이지만 정말'학문' 만 공부한다면 고등학교와 다를게 없다. 전공 공부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활동으로 인해 얻어가는 배움이 있어야 좀더 생기있는 대학생활과 유연한 사고를 가진 사람이 될 수 있다. 만약 대학교에 들어온 신입생 이라면가장먼저 나에게 맞는 동아리 활동을 해보는 것을 추천하고 싶다. 꼭 학교에서 하는 동아리나 학과 동아리가아니더라도 사회에서 하는 동아리들도 좋다. 내가 그동안 해보고 싶었지만 하지 못했던 분야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었던 문제들을 해결하고 함께 고민해 보는 동아리들을 하다보면내 주장이나 생각도 생기게 되고나와 같은 분야에 대해 관심있어 하는 사람들과 자연스럽게친해지게 된다. 두번째로는 학교 홈폐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