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구름조금동두천 -3.4℃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5.3℃
  • 맑음부산 4.3℃
  • 구름많음고창 3.6℃
  • 흐림제주 8.9℃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0.6℃
  • 흐림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1.7℃
기상청 제공

KB증권 KB청춘스타 서포터즈 5기 모집

활동 시 월별 활동비가 지급

개인 MVP 선발 시 KB증권 인턴십 기회 또는 서류전형 면제의 혜택이 주어져

 

 

KB증권에서 대학생 서포터즈 활동인 KB청춘스타 5기를 모집한다고 한다. 3개월 동안 KB증권의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체험하고 홍보하는 컨텐츠를 제작하는 활동이다. 모집기간은 8월 11일까지로 국내 대학교 재학생 및 휴학생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선발 시 활동기간은 2019년 9월 2일 부터 2019년 11월 22일까지 총 3개월 간 활동하게 되며 KB증권의 SNS 채널을 활성화하고 디지털 금융 서비스 체험 및 홍보 컨텐츠를 포스팅하게 된다. 또한 디지털 브랜디드 콘텐츠 제작 및 브랜드 활성화를 해볼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고 하니 금융권에 관심이 있거나 금융과 관련이 없더라도 경제, 광고, 홍보, 마케팅 분야로 다양한 경험의 폭을 넓히고 싶은 사람이라면 보다 알찬 대외활동이 될 것이다.

 

서포터즈 선발기준으로는 SNS 활동이 능숙하고 활발히 운영하고 있는 자, 주 3회 이상 KB증권 관련 포스팅이 가능하고 활동에 지장이 없는 자 등이 있다. 서포터즈 활동에 열의와 포부를 가지고 열심히 참여할 의지와 노력만 있다면 도전해보는 것이 좋을 것 같다.

 

혜택 및 특전으로는 먼저 개인 MVP(3명)가 있다. 1등은 100만원, 2등은 50만원, 3등은 3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KB증권 인턴쉽 2개월 또는 입사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택1) 이 주어진다고 한다. 종합 팀 MVP(3팀)의 혜택으로는 1등 200만원, 2등 100만원, 3등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고, 월별 우수팀(2팀)에게는 1등 10만원, 2등 5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고 한다. 이 밖에도 매달 주어지는 월별 활동비도 있다고 하니 기한이 얼마남지 않은 지금, 얼른 신청하도록 하자. 

기자정보

김민영 기자

안녕하세요. 경북대학교 불어불문과에 재학중인 김민영 기자입니다. 진실을 기반으로 한 유용한 정보와 평소 잘 알지 못했던 사실들을 알려드리고자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프로필 사진

캠퍼스

더보기

한남대학교, 2020 총학생회 후보자 정책토론회 열려
11월 7일, 한남대학교 사범대학 심포지엄홀에서 본교 제62대 총학생회 후보자들의 정책토론회가 열렸다. 2020 총학생회는 '늘봄' 총학생회의 선정길(생명시스템과학·15) 정 후보자와 정주용(토목환경공학·15) 부 후보자가 입후보 했다. 토론회는 미디어센터 기자 패널단의 질의응답, 후보자들의 공약에 대한 질의, 방청객 질의 순으로 진행됐다. 후보자들의 답변은 맥락을 훼손하지 않는 범위에서 내용을 정리했다. (좌 정 입후보자 선정길 / 우 부 입후보자 정주용) 양자택일 질의 Q. 교내에는 학생의 의견을 자유롭게 게시할 수 있는 창구가 마련돼 있지 않다. 이에 학생들은 별도의 규제를 받지 않는 자율 게시판이 필요하다 말한다. 반면 이를 설치할 경우 관리가 힘들어 교내 환경을 훼손할 수 있다는 의견이 있다. 후보자 측에서는 자율게시판 설치에 대한 견해를 밝혀주시기 바란다. A. 자율게시판은 학교가 학생들에게 소식을 전할 수 있는 접근성이 쉽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게시판은 누구나 무분별하게 사용되고, 이 점에서 양날의 칼이 될 수 있어 학생들에게 피해가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또한 자율게시판이 활성화 된다면, 신천지 등 허위 광고나 남용된 불법 부착물들이 많이

공모전

더보기

무의식과 가짜뉴스, 우리의 의식을 깨워라
가짜뉴스는 사방에 널렸다. 접근하는 것은 문제도 아니고 공유하는 건 더 쉽다. 누구든지 가짜뉴스와 맞닥뜨릴 수 있지만, 이 정보가 가짜뉴스인지는 쉽게 알 수 없다. 가짜뉴스라는 기준도 애매하다. 어디서부터가 거짓이고, 어디까지가 사실인가? 여기에 대한 질문은 만국의 공통 고민거리다. 온라인 시장과 커뮤니케이션 생태계는 갈수록 진화하고 있지만 정작 수용자들은 혼란에 빠져있다. 심각한 상황이 아닐 수 없다. 가짜뉴스가 위험한 이유는 무엇일까? 인간은 본능적으로 자극적이고 흥미로운 것에 더욱 쉽게 반응한다. 매번 일어나는 일 보다는 1년에 한 번 일어날까 말까 하는 일에 더 관심을 갖는 이유가 그것이다. 가짜뉴스는 이러한 인간의 심리를 이용해 우리의 무의식을 지배한다. 우리가 평소 SNS를 할 때 아무런 생각없이 화면을 스크롤 하고 있을 때가 있다. 정신을 차리고 보면 내가 손가락 운동을 한 건지 핸드폰을 본 건지 분간이 안 간다. 매번 SNS를 접속하는 사람들도 많은 양의 피드를 습관적으로 훑고 지나간다. 이처럼 우리는 어떤 정보를 접할 때 의식적일 때 보다 무의식적일 때가 많다. 무의식 상황에서 받아들이는 정확하지 않은 정보는 얼마 지나지 않아 정확한 정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