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1 (화)

  • 맑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19.3℃
  • 맑음서울 21.0℃
  • 구름조금대전 21.9℃
  • 구름많음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3.0℃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18.7℃
  • 흐림제주 22.9℃
  • 맑음강화 16.5℃
  • 구름조금보은 18.8℃
  • 구름조금금산 19.2℃
  • 구름많음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20.8℃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사회이슈

KBO리그 800만 관중돌파가 저물다

프로스포츠 사상 처음으로 800만 관중돌파가 4년만에 하락하다

 

KBO리그 800만 관중돌파가 3년째 이어져 왔지만 올해 700만 명으로 시대가 저문다.

 

한국야구위원회(KBO)에서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 2015년 736만 관중 돌파를 시작으로 2016년 834만 명 관중을 기록, 프로스포츠 사상 처음으로 한 시즌에 800만 관중을 돌파했다. 이듬해에는 840만 명으로 사상 최다 관중 기록을 세웠다. 

 

지난 시즌에도 807만 명으로 프로역사상 최초 3년 연속 800만 관중을 돌파했다. 그러나 올해 흥행 성적은 처참하다. 지난해보다 관중이 약 80만 명 빠지면서 3년 만에 700만 명대로 떨어졌다.

 

올해는 100만 관중을 불러 모은 구단이 하나도 없다. 올해 관중 1위 SK 와이번스가 92만 명, 각각 10년 연속 100만 이상의 관중을 모았던 두산 베어스와 9년 연속 100만 이상의 관중을 모은 LG 트윈스도 입장객이 줄었다. 

 

급격히 관중수가 하락한 이유에 프로야구의 경기력 하락을 제일 큰 이유로 꼽고 있다. 

 

또한 각 구단 간의 급격한 스코어 차이로 가을야구 5강이 일찍 결정되며 프로야구에 대한 기대감과 흥미가 떨어지며 관중이 야구장에 발을 끊은 것 또한 이유이다.

 

선수들의 경기태도나 팬서비스 또한 꾸준히 논란이 되고 있다. 삼성라이온즈에 소속돼 있는 강민호(34)는 경기 도중 선수들과 잡담으로 견제구에 걸려 아웃됐다. 롯데 자이언츠 이대호(37)는 팬서비스를 경시하여 큰 원성을 샀다.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회장 이순철)는 5일 “KBO리그가 외면당하는 상황에서 안일한 플레이를 하는 건 있을 수 없다”며 “프로 선수의 본분을 망각하지 말고 책임감을 느껴 달라”고 강조했다.   
   
야구계 원로인 김인식(72) 전 국가대표팀 감독은 “혜택 받은 선수들이 팬들에게 보답할 줄 알아야 한다”며 선수들을 꾸짖었다. 

 

우리나라의 대표스포츠라고 손꼽을 수 있는 야구인만큼 많은 관중들이 기대하고 있다. 큰 연봉을 받고 임하는 선수들인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경기에 임하길 바란다.  
 

기자정보

이소연 기자

안녕하세요. 동아방송예술대학교 방송제작과에 재학중인 이소연입니다. 흥미로운 주제와 정확한 사실만으로 읽는사람이 즐거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프로필 사진


한남대학교, 2019 청년 취/창업 페스티벌 개최
한남대학교에서4일 간2019년 청년 취, 창업 페스티벌이 개최되었다. 9월 24일(화) ~ 27일(금) 동안 진행된 이번 페스티벌은 한남대학교 56주년 기념관 서의필홀, 린튼 공원, 창업마켓존 일대에서 진행되었다. 행사 기간동안 린튼 공원에서 창업박람회를 진행해 대전고용센터, 대학일자리센터, 창업 지원단 등의 다양한 부스가 운영되었다. 부스들은 주로 찾아가는 일자리센터, 진로 상담, 입시 설명회 등의 내용을 즐거운 게임과 참여 활동을 이용하여 다루었다. 그 외에도 교내 동아리에서 간단한 플리마켓을 진행하며 다양한 놀거리를 제공했다. 홀에서는 창업 콘서트, 취업 멘토링, 취업 경진대회 등의 강의가 함께 이루어졌다. 창업토크콘서트는 창업을 통해 성공을 이룬 이준배 한국엑셀러레이터 협회장과 김현선 (주)두모어 대표, 김석봉 석봉토스트 대표, 이용석 대한군상담학회이사가 강의를 했다. 창업에 대한 두려움과 불안, 호기심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을 위해 이들은 현실 어린 조언과 본인들의 경험을 토대로 창업에 대한 도전 의식을 향상시켜주었다. 취업 경진대회는 입사 서류를 바탕으로 진행한 대회였다. 미래에 입사하고 싶은 혹은 현재 입사를 준비하고 있는 학생들이 직접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