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 (화)

  • 구름많음동두천 7.5℃
  • 흐림강릉 12.0℃
  • 박무서울 9.0℃
  • 박무대전 12.4℃
  • 연무대구 7.5℃
  • 구름많음울산 14.3℃
  • 연무광주 10.8℃
  • 구름조금부산 14.8℃
  • 구름조금고창 13.6℃
  • 맑음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4.9℃
  • 구름많음보은 8.4℃
  • 구름많음금산 12.8℃
  • 구름조금강진군 12.7℃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조금거제 13.8℃
기상청 제공

강릉원주대학교 총동아리연합회 '미쁨' 성희롱 논란 불거져

 

강릉원주대학교에서는 지난 2019년 5월1일 총동아리연합회 임원진들의 성희롱 논란이 불거졌다. 사건의 당사자는 총동아리연합회 회장과 연대부장, 대외협력부장이었고 그 내용은 여성들의 몸매를 평가하거나 인격을 비하하는 내용, 성적인 수치심을 주는 내용을 단톡방을 통해 이야기 하였다고 한다.

 

또한 비속어를 써가며 여성들을 욕하였고 무단으로 여성들의 사진을 단톡방을 통해 공유하였다고 한다. 사건이 알려지게 된계기는 임원진들의 최측근을 통해서 였다고 전해지며 현재 이들은 학칙에 의거하여 임원진 자리에서 박탈되게 되었다고 한다.

 

이들의 사과문에 따르면 '피해자들에게 찾아가 진심으로 사죄 드리겠다'  '정말 스스로가 부끄럽고 한심하게 느껴진다' '그분들의 상처를 생각하며 평생 잊지 않고 올바른 행실,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속죄하며 살겠다' '제가 저질렀던 일에 대한 처벌이나 징계를 달게 받겠다' 라고 하는 내용 등이 담겨져 있다.

 

이들은 긴급대표자회의를 통해서 제 4장 20조 '총동아리 연합회 회장이란 본회를 대표하는 자리이다.' 1장 8조 ' 총동아리연합회 학생총회는 본회의 전체에 관련된 중대한 사항을 심의하여 의결한다.' 라는 조항에 따라 더 이상 총동연의 대표자 자리에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하여 재적대표자들에 따라 총 28표중 27표라는 표를 받아 대표자의 자리에서 삭탈되었다.

 

하지만 지위의 박탈이 이루어짐에도 불구하고 어떠한 징계나 가중처벌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으며 총동아리연합회의 '피해자분들이 원하는 징계나 처벌이 이루어질 수 있게 최선을 다해 돕겠다.' 라는 약속도 지켜지지 않고 있다. 한 학우의 제보에 따르면 생명대학 앞에서 멀쩡하게 학교를 잘 다니고 있는 전 대외협력 부장인 해양자원육성학과 전민규를 보았다는 목격담이 올라왔으며 이에 대해 학우들은 분노를 금치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저 사회적인 약자라는 이유로 여성이라는 이유로 고통을 받으며 힘있는남성들 또는 사람들의 외모평가 대상이 되어야만 하는 여성들. 그런 여성들을 대상으로 갈수록 불거지고 있는 성관련문제와 범죄들은 전혀 해결되지 않고 있으며 가해자들은 솜방망이 처벌만 받은 채 아무런 사회적인 제약도 없이 멀쩡하게 사회생활 또는 대학생활만 잘하고 있는 실상이다. 

 

이러한 문제들이 해결되기 위해선 보다 적극적인 사람들의 관심과 용기 또는 그에 맞는 합당한 처벌이 제정되고 내려져야 할것이다.

 

 


캠퍼스

더보기

한남대학교, 2020 총학생회 후보자 정책토론회 열려
11월 7일, 한남대학교 사범대학 심포지엄홀에서 본교 제62대 총학생회 후보자들의 정책토론회가 열렸다. 2020 총학생회는 '늘봄' 총학생회의 선정길(생명시스템과학·15) 정 후보자와 정주용(토목환경공학·15) 부 후보자가 입후보 했다. 토론회는 미디어센터 기자 패널단의 질의응답, 후보자들의 공약에 대한 질의, 방청객 질의 순으로 진행됐다. 후보자들의 답변은 맥락을 훼손하지 않는 범위에서 내용을 정리했다. (좌 정 입후보자 선정길 / 우 부 입후보자 정주용) 양자택일 질의 Q. 교내에는 학생의 의견을 자유롭게 게시할 수 있는 창구가 마련돼 있지 않다. 이에 학생들은 별도의 규제를 받지 않는 자율 게시판이 필요하다 말한다. 반면 이를 설치할 경우 관리가 힘들어 교내 환경을 훼손할 수 있다는 의견이 있다. 후보자 측에서는 자율게시판 설치에 대한 견해를 밝혀주시기 바란다. A. 자율게시판은 학교가 학생들에게 소식을 전할 수 있는 접근성이 쉽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게시판은 누구나 무분별하게 사용되고, 이 점에서 양날의 칼이 될 수 있어 학생들에게 피해가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또한 자율게시판이 활성화 된다면, 신천지 등 허위 광고나 남용된 불법 부착물들이 많이

공모전

더보기
유튜브 자율 내용규제
유튜브는 SNS에서도 빠르게 퍼지면서 막강한 힘과 파급력 또한 가지게 되었다. 그러나 유튜브의 밝은면 이면에는 어두운 면 또한 존재하고 있다. 유튜브의 채널로 수익을 낼 수 있게 되면서 이윤 논리만을 가지고 선정적인 콘텐츠를 만다는 사람들이 생겨났기 때문이다. 선정적인 콘텐츠를 아동이나 청소년들이 본다면 나쁜 영향을 줄 뿐더러 사회에 큰 문제가 될 수 있다. 그럼에도 선정적인 콘텐츠로 계속해 논란이 생기자 유튜브는 자체 알고리즘을 통해 모든 영상에 대해 모니터링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플랫폼 품질 관리를 위한 유튜브의 광고 규제안은 자사 광고 기준에 적합하지 않은 영상에 노란 달러표식을 적용하는 방안으로 언어 표현이 부적절 하거나, 폭력물이나 성인물인 경우 등 부적합한 콘텐츠 기준을 적용해 광고 규제를 확대했다. 이런 알고리즘에 대한 규제로 인해 실제로 광고 부적합 판단 기준의 정확성이 10%가량 개선되었다고 자사 블로그를 통해 발표했다. 그러나 ' 부적합 콘텐츠'의 기준이 매우 추상적이라 문제는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그럼에도 유튜브는 규제를 없애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아동과 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한 규제 정책을 내놓은 세가지 정책은 제한 모드의도입 두번째